newsroom 침구청소기 전문기업 하우쎈이 전하는 여름철 침구관리법
2016-06-28 16:05:39
하우쎈 조회수 1236
106.249.197.229

 

 

 

 

일찍 찾아온 더위로 인해 이른 장마철도 예고되면서 여름철 침구관리법이 주목 받고 있다. 장마가 찾아오면서 높은 습도로 불쾌지수가 상승하는 것은 물론 집안 구석 곰팡이가 생길 위험이 있고 빨래를 널어도 쉽게 건조되지 않고 냄새가 나기 쉽다. 또한 침구 속 집 먼지 진드기, 유해세균 등의 증식을 빠르게 퍼지게 해 여름철 장마철은 골칫거리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선풍기 또는 에어컨 등을 이용해 습기를 제거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여름철 건강관리는 필수다. 건강관리법으로는 실내온도와 습도를 적절하게 유지하고 체내 온도가 잘 유지되도록 하는 것이 기본이다.

한낮 기온이 30도를 넘어가 무더위가 찾아오면서 장마도 시작됐다는 소식이다. 장마철은 주로 6월 말~7월 말 사이에 나타나지만 올해는 조금 더 빨리 시작됐다. 이를 대비하기 위해 과거에는 장마철이 시작되기 전 햇볕에 이불을 털어 말렸지만 시대가 바뀌었다.

최근에는 침구살균청소기 등을 이용해 눅눅한 침구를 보송보송하게 건조시켜주고 피부질환 또는 아토피, 알레르기를 유발시키는 집 먼지 진드기를 제거할 수 있다.

침구청소기 전문기업 하우쎈은 24일 여름철 침구관리법으로 ▲가급적 한 달에 한 번 이상 따뜻한 물로 세탁해줄 것 ▲세탁이 어렵다면 먼지 털기 또는 햇빛에 말려줘 소독해줄 것 ▲이불 보관 시 겹겹이 쌓아두지 않을 것을 추천했다.

 

한편, 침구살균청소기 하우쎈은 이불빨래를 자주 할 수 없는 겨울철은 물론 여름철, 장마철에도 특히 유용한 제품 중 하나다. 봄철, 여름철, 가을철, 겨울철 4계절 모두 사용이 가능하며 습기제거, UV살균, 진동펀치, 흡입제거 기능이 동시에 작동해 보다 청결한 침구관리가 가능하다. 미세먼지를 비롯해 집먼지 진드기, 유해세균, 습기를 제거해 피부질환 또는 아토피, 알레르기, 피부가 예민한 사람들에게 적합한 FDA의료용품 1등급 등록 제품이다.

여름철 가장 집 먼지 진드기는 0.1~0.3m 정도의 크기로 식별이 어렵다. 집 먼지 진드기의 생육에 크게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습도와 온도를 꼽을 수 있다. 우선 습도는 60%~80%, 온도는 25도~30도가 집 먼지 진드기에 있어서 가장 번식하기 좋은 환경이기 때문에 여름철 빠르게 집 먼지 진드기의 번식이 활발하다. 이 환경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침구청소기로 습도를 제거는 물론 집 먼지 진드기의 주식인 인체에서 나오는 비듬, 피부 각질, 먼지 등을 제거하는 것이 우선이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상단으로 바로가기